• UPDATE : 2019.11.14 목 08:00
상단여백
HOME 노동이슈 노사관계
[주방인가 발효실인가] 파리바게뜨 제빵·카페기사들의 '극한직업'"전기료 많이 나온다" 에어컨 가동도 점주 ‘눈치’
▲ 파리바게뜨지회
"넘 더워서 도우컨(도우컨디셔너) 냉동으로 해 놓고 머리 박고 들어가 있었어요. 냉동실 성에 좀 떼서 만지고 있습니다."

파리바게뜨 박아무개 기사가 사진으로 찍은 주방 온도계는 섭씨 32도를 가리키고 있었다. 박씨는 "에어컨이 주방에 있는데 고장 나서 못 틀고 있고, 사장님은 안 고쳐 준다"며 "주방이 아니라 발효실"이라고 말했다.

장아무개 기사는 "저희 사모님(점주)은 매장 에어컨을 27도로 설정해 놓고 에어컨 리모컨을 집으로 가져간다"며 "(너무 더워서) 제가 무슨 짓까지 했냐면 리모컨을 하나 구입해 몰래 온도를 낮추고 퇴근 전에 다시 올려놓고 간다"고 털어놨다. 장씨는 36도가 찍힌 온도계 사진을 찍어 보냈다.

오아무개 기사는 42도를 가리키는 온도계 사진 한 장과 한 문장을 보냈다. "죽으라는 건지…."

"전기료 많이 나온다" 점주 눈치에 에어컨 못 틀어

화섬식품노조 파리바게뜨지회(지회장 임종린)가 최근 제빵·카페기사들을 대상으로 웃지 못할 콘테스트를 했다. 이름하여 '말복맞이 무더위 콘테스트'. 누가 더 더운 주방에서 '짠내 나게' 일하는지 겨뤘다. 임종린 지회장은 콘테스트에 자신의 매장 사례를 보내 당첨된 박씨와 장씨, 오씨 등 8명의 제빵·카페기사들에게 11일 말복을 맞아 '치킨 먹고 기운 내라'는 의미에서 '치킨 기프티콘'을 쐈다.

파리바게뜨 매장에서 빵을 굽고 케이크를 만드는 제빵기사, 음료수와 샌드위치를 만드는 카페기사들이 여름철 적절한 냉방장치가 마련돼 있지 않은 공간에서 고통받고 있다.

여름철 냉방 문제는 파리바게뜨 매장의 고질적인 문제로 꼽힌다. 지회에 따르면 매장에 에어컨이 아예 없거나 노후화돼 찬바람이 제대로 나오지 않는 경우 혹은 고온·고열 작업장에 맞지 않는 작은 용량의 가정용 에어컨이 설치된 경우가 많다고 한다.

점주 허락 없이 에어컨을 켜지 못하거나 에어컨 가동시간을 제한받기도 한다. 제빵·카페기사들이 지회에 보낸 제보를 보면 "전기료가 많이 든다"는 이유로 점주가 에어컨을 틀어 주지 않는다는 토로가 가장 많았다. 한 제빵기사는 "빵 만들 때가 제일 더운데 점주님이 '에어컨과 오븐을 동시에 켜면 전기료가 많이 나오니까 빨리 빵을 끝내라. 그래야 에어컨을 틀 수 있다'고 닦달한다"고 토로했다.

임 지회장은 "제빵기사들은 등 뒤로 200도가 넘는 뜨거운 오븐을 두고 일하고, 카페기사는 좁은 자리에서 머신·냉장고·냉동고에서 나오는 열기를 맞으며 일하고 있다"고 말했다. 항상 30~35도가 넘어가는 현장에서, 끊임없이 몸을 움직여야 하는 작업 특성상 기사들의 체감온도는 그보다 높다. 지난해 여름 한 매장에서 일하던 기사가 근무 중 고열로 실신한 적이 있었다. 임 지회장은 "피비파트너즈는 '에어컨은 가맹점주가 해결해야 할 문제'라며 대책을 내놓은 적이 없다"고 비판했다.

최근 지회가 여름철 주방온도 등 근무환경에 문제제기를 하자 피비파트너즈는 공문을 통해 "6월 3천여개점을 조사해 냉방기 미설치, 장비 고장, 온도 이상을 보이는 가맹점을 발견하고 원인분석 및 개선조치를 취했다"며 "현재 대부분의 가맹점 냉방기는 정상운용이 가능한 상태"라고 답변했다. 지회 관계자는 "에어컨 정상운용이 가능해도 점주들이 에어컨을 안 틀면 어쩔 것이냐"고 반문했다. 피비파트너즈 관계자는 지회에 "가맹점포는 점주 것이라서 도급계약상 근무환경 개선을 권고할 뿐 강제할 순 없다"는 입장을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위생복인지 땀복인지…

문제는 냉방장치에만 있는 게 아니다. 제빵·카페기사들에게 지급되는 위생복(근무복)도 기사들을 '열 받게' 만든다. 회사에서 지급하는 위생복은 신축성이 없고, 바람이 통하지 않는 두꺼운 소재로 만들어져 기사들의 겨드랑이와 등판은 늘 땀에 젖어 있다. 여름철에 입는 하복 위생복인데도 동복 위생복과 팔 길이만 다를 뿐 재질이 똑같아 '땀복'이나 다를 바 없다는 지적이다. 한 기사는 "위생복이 거의 에코백 재질"이라고 말했다.

지회는 지난달 조합원들을 상대로 회사 위생복과 최대한 디자인은 같되, 얇은 재질로 만든 사제 위생복 공동구매를 추진했지만 회사가 단체협약 위반과 상표권 위반을 경고하고 나서면서 무위로 돌아갔다. 작업복 재질과 디자인은 교섭대표노조(피비파트너즈노조)와 협의해 결정하며, 사제 근무복 착용은 가맹본부의 상표권과 회사 노무지휘권을 침해한다는 이유였다.

한편 회사는 최근 피비파트너즈노조와 동복 근무복 개선을 논의했다. 쿨링·스판소재가 함유되고, 물빠짐·착색이 개선된 동복 근무복이 지급될 예정이다. 임종린 지회장은 이와 관련해 "지난 몇 년간 위생복에 대한 기사들의 수백건의 고충과 건의사항이 있었는데도 묵묵부답이던 회사가 지회 자구책에 대해 단협 위반과 노무지휘권 위반을 얘기해 유감스럽다"며 "당장 시급한 하복 위생복부터 냉방장치까지 기사들의 노동환경을 어떻게 개선할지 대안을 내놓아야 한다"고 요구했다.

배혜정  bhj@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혜정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4
전체보기
  • 덥디여 2019-08-20 21:46:23

    공장 개인빵집 대형마트 뷔폐 카페 별곳에서 다 일하고 파바갔었지만 대기업이름 치곤 내 인생 제일 최악의 근무환경이였고 치졸한 회사방침과 무식한 사장태도와 나를 보호해줘야할 회사가 그렇게 무능하기 짝이 없는 모습을 보고 오만정 다떨어져서 퇴사했어요 여긴 일할 곳이 아님 사람귀한줄 모르는곳은 소비할 필요 없습니다   삭제

    • 궁그미 2019-08-20 21:36:56

      다 맞는말하는구먼 댓글 반대누른 사람들은 악덕사장인가   삭제

      • 무개념 2019-08-16 18:12:34

        빵 구울때 최고 온도 그럴 수 있죠. 그땐 에어컨 당연히 키고 일해야합니다. 그러나 아침 출근해서 오븐보다도 먼저 켜는게 에어컨이면 개념없는 근무자이죠.그것도 새벽 6시부터.빵 끝나면 꺼주는 매너도 있어야하는데 마냥 18도 작동시키고 있으니 어느 한쪽 문제는 아니라고 봅니다   삭제

        • 나으리 2019-08-16 14:03:10

          저의매장은 점주님이 더우면 일이안된다고
          에어컨을 빵빵하게틀어서 너무좋아요   삭제

          • 아웅 2019-08-16 10:47:40

            그냥 다 그만두세요 힘들게 뭐하러 일함? 그만두면 편해지는걸 왜 죽치고 앉아서 떠드는지 모르겠네ㅋ   삭제

            • 힘들고지친다 2019-08-15 00:43:38

              아침 주방은 에어컨을 틀어도 35도까지 올라갑니다
              주방장비 열받ㅇㅏ 고장날까봐 에어컨 풀 가동합니다
              위생복이요ㅜㅜ 여름에 입는 입을수있는 옷이 아닙니다
              높으신분들 이거입고 주방에서 일은 하지말고 가만히 서있어보세요 기사들은 죽어납니다
              속은은 땀으로 축축합니다.
              어느 현장엘 가봐도 이런옷은 여름엔 취급안합니다
              대기업 대기업 하는데 영세업체만도못한 배려심   삭제

              • 덥다 2019-08-13 21:10:28

                파리바게뜨 진짜 문제 많네요~~ 저런 악덕 기업은 혼좀 나봐야 합니다   삭제

                • 발효실? 2019-08-13 20:15:44

                  근무환경도 이고작업복은 무슨 초겨울에입는 옷인지 통풍도안되고이런쓰레기 작업복 지급하고 그찜통더위에 커피한잔 주지도않고 커피에 금발라놨니?드러워서커피사서먹으며 일한다 주인들알아주니? 무슨 노가다도 이렇게 일 안시키겠다 더우면좀 에어컨틀게해주던지?전기세 아까워서 매장에 전등은 왜켜놓니?촛불켜놓지?그러다근무자 더워서 쓰러지면책임질텐가?근무자도 한가정이 귀한자식이다그리고 근무자가 빵보다못한가? 빵이그렇게 중요한가보네
                  어느빵집가면 에어컨도안틀고 이더위에 빵곰팡이 핀 빵많다
                  저지르고생각하지말고 저질르기전에생각하자   삭제

                  • 제조기사 2019-08-13 20:03:30

                    지원기사라 여러매장을 많이 가봤습니다 진짜 욕나오는 매장많아요 .메인기사님들이 버티는게 신기할정도로 뭐같은매장들...정말 드문
                    에어컨 마음껏틀어라 아예 아침출근하시면 주방에어컨부터 미리 켜주시는 점주님도 있는반면 (극히드문 점주님.기사출신점주님들이 대부분 에어컨에 뭐라안함)근데 정말 거의 대부분 점주님들은 자기가 안겪어봐서 그런지 기사들 생각을 안하는것같아요 에어컨도 일정온도 맞춰놓고 그밑으로 내리면 뭐라함. 에어컨리모컨 집에들고가는점주님,열쇠달린 사물함에 리모콘넣어두고 점주출근하면 그제서야 에어컨트는 점주님등 상식밖에 일이많음ㅋ   삭제

                    • 제빵기사 2019-08-13 19:51:08

                      파리바게뜨 라는 회사가 제조직군을 어떻게 생각하고, 어떻게 대하는 지 알 수 있는 대표적인 경우죠   삭제

                      24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