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2.25 화 11:31
상단여백
HOME 노동이슈 비정규노동
교육부, 학교비정규직연대회의와 집단교섭 한다교육청별 수당 비롯한 처우 통일 … 교육부 제안으로 올해 임금교섭 한해 교섭
교육부와 전국학교비정규직연대회의가 처우개선안을 놓고 전국 단위 집단교섭을 한다. 학교비정규직 처우개선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2일 교육부와 노동계에 따르면 전국 17개 시·도 교육청이 연대회의와 개별적으로 하던 교섭에 교육부가 참여할 예정이다. 교육부가 직접 연대회의와 전국 단위 집단교섭을 해서 각종 수당을 비롯한 학교비정규직 처우를 통일시키겠다는 복안이다. 연대회의에는 공공운수노조 교육공무직본부와 학교비정규직노조·여성노조가 참여하고 있다. 교육부와 연대회의가 집단교섭을 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집단교섭은 올해 임금교섭에 한해 이뤄지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번 집단교섭은 17개 시·도 교육청 의견을 바탕으로 교육부가 먼저 제안했다. 근속수당을 비롯해 임금조건이 지역별로 차이가 있으니 집단교섭으로 노동조건을 통일하자는 취지다. 교육부 관계자는 “같은 직종에서 일하는 학교비정규직 간에도 (처우) 편차가 시·도별로 조금씩 나는 터라 이를 통일하려는 논의가 계속돼 왔다”며 “일종의 정책공조 차원으로 이해하면 될 것 같다”고 설명했다.

집단교섭 안건은 17개 시·도 교육청의 근속수당·정기상여금·맞춤형 복지포인트 차별 해소가 될 것으로 보인다. 교섭 절차와 형식, 교섭횟수 등 구체적인 사항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세부 사항이 정해지면 바로 집단교섭이 시작될 전망이다.

연대회의는 올해 초부터 전국 시·도 교육청 단위로 교섭해 왔다. 연대회의는 근속수당·급식비·명절상여금·정기상여금·맞춤형 복지포인트 차별 해소를 요구했지만 합의점을 찾지 못했다. 올해 6월 말 파업을 했다.

최나영  joie@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나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0
전체보기
  • 하늘 2017-08-29 13:23:23

    무기계약이 제일 힘없습니다.. 정규직과 일은 동일하고..+잡일은 다하고.. 돈은 반토막.. 처우개선은 당연한일입니다. 동일한 정규직일한다고 승진했다는데 임금은 그대로. 경력은 쌓이면서. 일만 많아지는 답답함.. 땜질식 처우개선이아니라 현실적인 임금으로 처우개선되길 바랍니다!! 응원합니다!   삭제

    • 나그네 2017-08-18 09:12:34

      난8년째 공립학교기숙사사감근무인데
      각종수당(근속명절가족상여복지포인트등)을 일원도
      못받고있다 더구나 야간에 열두시간근무중네시간을휴게시간으로 빼버리고..사감일년차나8년차나 급여 똑같다 급여인상도없다 하는일없고 땡보직이라고비아냥대는 인간들아 사십도 넘는 급식실에서
      한시간만서있어봐라 사감으로 니네조카 아들딸혼자서 백명을 야간에 공부시키고 건강안전 생활지도책임지고있다 터진입이라고 주둥이 함부로 놀리지마라 공공부문부터 처우가달라져야 민간으로퍼지는나비효과도 모르냐 이런인간들이 지들사는압파트경비원 짜르자는 인간들이지   삭제

      • ㅇㅈ임 2017-08-06 13:12:26

        처음 학교에서 일할때 제 손에 80언져리 월급이라고 받았어요 그때는 관심도 안가지더니 세금타령하면서 뭐라하시네요 시셈이신가요?
        일한 만큼 받고 싶다고요~~교사들처럼 달라는거 아닙니다
        공무원 시켜달라하지 않습니다
        고용의 안정과 생계가능정되 입니다
        그동안 80을 받으면서도 경력이라도 쌓이면 좋아지겠지 희망으로 쌓아온 경력입니다 그만 괴롭히세요
        매도 하지 말아주세요   삭제

        • 예산 2017-08-04 22:39:43

          처우개선을 하려면 돈도 들어갈텐데, 그걸 원하는 걸텐데... 그럼 그 예산은 다 어디서 끌어다 오는걸까? 양심이 있다면 아니.. 있었으면 좋겠다.   삭제

          • 도대체 2017-08-04 22:38:06

            아니.. 솔직히 학교종사자로서 학교비정규직이 어디가 힘든지 정말 모르겠네요? 일은 다 힘듭니다. 정규직도 힘들구요. 회사는 훨씬 더 심합니다. 제가 아는 것만해도 아니 주변을 봐도 자기 업무만 하고 남는시간에 놉니다~~ 칼퇴도 하구요~~ 수당 다 받아가면서요~~ 고용불안같은거는 알고 들어온거잖아요? 그건 어딜가나 똑같구요~~ 모르고 들어온것도 아니면서~~ 엄마 나 너무 힘들어ㅠㅠ 도 아니고 뭡니까?   삭제

            • 불필요 2017-08-04 22:33:52

              정말 필요한 분들과 분야에서 처우개선 해주세요... 이건 뭐 노력하면 되는게 아니라 줄 잘서야 되겠네요? 그런거 없애려고 한다더니 결국 하는 짓이 똑같네요   삭제

              • 물푸 2017-08-04 14:25:15

                1년 일한 사람이나 15년을 일한 사람이나 급여가 비슷하다면 이해가 갑니까? 당연 학교비정규직 처우개선 해주어야 합니다. 화장실 갈 사이없이 일합니다. 다 각자의 어려움이 있습니다. 남의 일이라고 헐   삭제

                • 이해 2017-08-04 13:43:36

                  네? 도대체왜? 회사비정규직 처우개선이나 신경써주세요~~~ 세금을 낭비하는것 같네요~~   삭제

                  • 양심선언 2017-08-04 13:36:31

                    나라가 어찌 돌아가는지? 학교비정규직중 학교와 상황에 따라 다르겠지만, 학교에 있다보면 담당업무만 딱 합니다. 그리고 나머지 시간엔 인터넷쇼핑으로 옷사구요. 영화표 알아보고 여행지 알아봅니다. 제가 아는 사람만 해도 벌써 몇명째인지.... 처우개선할 필요가 정말 어디에 있는건가요?   삭제

                    • 어이가없다 2017-08-04 13:32:45

                      이건 논의거리도 안되는데 무슨.... 학교비정규직들 찡찡거리는데 솔직히 학교현장에서 급여관련으로 일한적있는 사람으로 말하자면, 정말 필요가 없다. 학교현장 직접가서 일해봐라 학교비정규직들 꿀빨면서 일한다. 처우개선 하면 좋지만 굳이 할필요도 없다. 사실상 거의 정규직과 동일하다 그렇게 큰 차이 안난다. 오히려 칼퇴에 수당은 다 받아가면서 일한다. 비정규직과 정규직의 차이는 당연히 있는거 아닌가? 그래서 들어오는 루트도 거의 특별하거나 급할경우 제외하고 거의 인맥으로 쓰는데. 학교비정규직은 일반회사비정규직과 다르다.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