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7.18 목 08:00
상단여백
HOME 노동이슈 노동조합
민주노총 "광주형 일자리 임금·노동조건 하향시킬 것"
민주노총이 광주시와 지역사회가 추진하는 ‘광주형 일자리’ 사업과 관련해 “또 다른 구조조정을 불러온다”며 논의 중단을 요구했다.

민주노총은 30일 성명을 내고 “졸속적으로 추진되는 광주형 일자리 사업 실패의 결과는 혹독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광주시와 지역 노동계는 지난 24일 광주 서구 광주시의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현대차 투자유치 성공을 위한 원탁회의' 출범을 선언했다. 윤종해 한국노총 광주본부 의장과 이기곤 전 금속노조 기아차지부 광주지회장이 노동계 멤버로 원탁회의에 참여한다.

원탁회의는 31일 현대차에 제안할 투자방식과 노동조건 등을 발표할 예정이다. 최근 광주시가 밝힌 평균 초임연봉 3천500만원 수준에서 노동조건이 결정될 것으로 보인다.

민주노총은 “광주형 일자리가 임금과 노동조건 하향평준화를 전제로 하고 있어 노동계에서도 반대와 비판이 그치질 않았다”며 “결과적으로 원탁회의가 모두를 위한 원탁이 아닌 그들만의 원탁이 된 상황”이라고 지적했다.

과잉·중복투자 우려도 제기된다. 광주형 일자리는 현대차의 투자로 2021년까지 연간 10만대의 소형차 생산공장을 만드는 프로젝트다. 민주노총은 우리나라 연간 소형차 시장규모를 14만대로 추산했다. 민주노총은 “광주형 일자리는 수요와 생산이 포화상태에 이르러 가동 중이거나 생산예정인 소형차 생산공장들과 제 살 깎기 경쟁을 하겠다는 것”이라며 “또 다른 구조조정을 불러올 것이 명확하고 일자리 창출이 아니라 일자리 빼앗기 경쟁에 불과하다”고 주장했다.

민주노총은 이어 “정부가 할 일은 다가올 산업환경 변화와 일자리 위기 상황에서 노동조합과 충실하게 산업정책을 협의하는 것”이라며 “정략적 광주형 일자리 졸속 진행은 중단돼야 한다”고 밝혔다.

양우람  against@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우람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4
전체보기
  • 죽창대오 2018-11-04 00:44:21

    민주노총 적폐다. 선량한 노동자의 피를 빨아먹는 흡혈귀들이다. 죽창으로 찔러죽이자. 노동자의 적   삭제

    • 김기봉의일침 2018-11-02 22:23:13

      민노총 너희야말로 대한민국의 가장 큰 암덩어리이고, 젊은이들의 미래를 빼앗아가는 날강도들이며, 북한 김돼지 일가보다 더 탐욕스러운 세습적폐세력이다. 민노총 니들 다 합쳐봐야 노동자의 5% 밖에 안되는 작자들, 일도 안하고 억대 연봉을 받아가는 너희들, 다른 노동자들의 고혈을 빨아먹는 흡혈귀 같은 너희들을 국민들이 죽창으로 하나하나 푹푹 찔러서 3족까지 멸하는 날이 오고야 말 것이다.   삭제

      • 별 미친놈들 다보겠네 2018-11-01 21:35:52

        부디 광주에 멋진 공장이 들어서서 귀족노조 공잔의 1/3 인건비에 생산성 2배를 보여주기릉 기도합니다.   삭제

        • 분노한 백성 2018-10-31 08:58:44

          이나라에서 진짜 도움이 안되는 집단들이 몇 있는데 그중에서 가장 최악이 노조집단이다. 일은 적게하고 돈은 많이 받을려고 툭허면 파업하는 아주 쓰레기집단이 바로 민주노총등을 비롯한 노조집단이다. 이나라가 진정한 선진국으로 올라설려면 이런 배운바 없고 욕심만 많은 쓰레기노조집단을 없애야한다. 선진국에도 노조가 있지만 지들 욕심만 채우기위한 양아치같은 행동은 하지 않는다. 이번 광주형일자리를 반대하는건 딱 한가지다. 광주형 일자리 연봉이 4천정도.. 지넘들 받는 돈의 1/2밖에 안되니까 혹시 지넘들이 돈 더달라고 파업못할까봐서다.쓰레기들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