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8.23 금 08:00
상단여백
HOME 피플ㆍ라이프 책세상
노동자 장진수를 그리다고 장진수 국장 추모문집 ‘용접봉에 흐르는 쇳물처럼’ 발간
“그는 어수선한 현시대에 촌놈의 마음으로, 원양어선 탔을 때의 신참의 자세로, 철을 녹이고 붙이는 용접공의 모습으로 묵묵히 자신을 견인해 건강한 세상을 만들어 가며 미래를 향해 나아가는 진정한 시대의 거인이었다.”

김일섭 부천지역금속노조 전 위원장은 고 장진수 한국노총 국장을 이렇게 회고했다. 20일 '노동자 장진수'를 그리워하는 이들이 모여 추모문집 ‘용접봉에 흐르는 쇳물처럼’을 발간했다.
‘용접봉에~’는 원혜영 민주당 원내대표(전 부천시장)를 비롯해 김준영 한국노총 부천지역지부 의장 등 10여명의 추모글이 담겨 있다. 송경동 시인의 추모시와 같이 일했던 강훈중 한국노총 전 조직국장(강성천 의원 보좌관)의 추모사도 게재돼 있다.

특히 김준영 의장과 권경호 영화산업노조 전 위원장 등이 모여 고인의 생전모습을 담담히 그린 회고좌담은 그를 더 그립게 만든다. 추모문집은 한국노총 산하 조직과 추모사업 성금 모금에 도움을 준 사람들에게 배포할 예정이다. 한국노총 부천지역지부(032-653-0444~5)로 연락하면 된다.


<매일노동뉴스 1월22일>

신현경 기자  joeun@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현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