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10.22 목 07:30
상단여백
HOME 종합
알립니다
본지 2020년 8월24일자 9면 “노동자 제보로 드러난 비리 당사자 회피성 전보 ‘논란’” 기사와 관련해 대신증권지부와 대신증권쪽은 “문 전 순천지점장이 노동자 인센티브를 갈취한 액수는 수천만원대”라고 알려 왔습니다.

편집부  labortoday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