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10.28 수 14:19
상단여백
HOME 노동이슈 비정규노동
동박 세계 1위 생산업체 KCFT 핵심공정 불법파견 논란원청 ‘생산방·관리자방·엔지니어방…’ 단톡방에서 하청노동자 보고받고 업무지시
  • 김미영
  • 승인 2020.01.21 08:00
  • 댓글 7
  • Wer 2020-01-28 02:20:05

    주주라면 직접와서 보시던지...
    작전세력들아....최종라인이 중단되엇는데 뭐가 중한디... ?? 복귀을 하고싶어도 고용승계 못한다고하는디 생산량 안나온다고 하는디 이들이 뭔죄냐고??? 책임없는 원청사가 죄여 니들이 비정규직을 아냐고????? 돈, 눈앞에 이익밖에 모르는 당신들이 뭔 주주여~~~ 작전세력들이.. 이들 바로 고용하면 한달 생산량 팍오르는디..주식 팍오를것인디...뭐한다고ㅠ 새로운 신입뽑아서 뭐하러 1년기다료 ...   삭제

    • ㅍㅍㅍㅍㅍ 2020-01-28 01:57:45

      이 업체가 최종생산라인이라고...
      최종생산라인이 중단되엇는데 뭐가 중한디...
      파업 2달? 4.5억 요구? 이거다 다 거짓이요...궁금하면 직접와보시던지..계약해지로 해고? 하청업체가 파업 12일만에??? 이거 냄새가 안나나?? 밑에 댓글들 자세히 알아보고
      쓴거여???   삭제

      • Wwwww 2020-01-23 07:11:54

        수주 다 뺏기고
        일 자리 없어지면 그때 복귀하려고 버티는건가
        그때 되면 일자리도 없어서 자동 파업 종료되겠네
        한심하다   삭제

        • JIN.CH 2020-01-22 08:53:06

          이제 김만재도 위원장 떨어졌고
          고만 일터로 복귀들혀라.
          나가던지. 회사에 피해그만주고.   삭제

          • AAA 2020-01-21 10:34:35

            일신근로자는 KCFT에 파견근무를 하지만 급여는 일신에서 나가는거 아니에요?
            KCFT는 계약에 따는 금액을 일신에 지급하는거고.
            파견근로자가 갑자가 같이 근무한다는이유로 KCFT직원과 비슷한조건을 해달라고
            하는건 좋은데... 일신에 요구를 해야지 왜 KCFT 앞마당에가서.....그러는지

            KCFT입장에선 파견나온 직원들이 파업이던 뭐던 업무을 복귀 안하니 일신에 계약해지(계액서지 명시되어 있겠지)->일신은 해고..
            당연한 수순아닌지..지극히 정상적인 내용인데..기삿거리가 되는지...   삭제

            • JIN CH 2020-01-21 09:14:49

              차익보고 매각했는데
              왜 인수회사에 그걸 요구를 하는지??
              누울자리를 보고 누우시오..제발
              대한민국 기술산업 근간을 흔들어 버리는구만..ㅉㅉ
              참고로 난 SKC주주요 개인투자자.   삭제

              • JIN CH 2020-01-21 09:12:17

                진짜 웃기네...회사에서 단체톡방으로 업무 공유나 지시 안하는 업체가 있나...
                나 건설 현장에 있는데 단체톡방만 10개가 넘어.
                근데 KCFT노조가 개인당 4.5억 특별수당과 영업이익의10%요구를 했는데
                애꿋은 일신 협력사 근로자들이 해고되는 상황인거 같은데
                총알받이요 뭐요...정식시켜준다고 노조활동에 참여 시킨거 아니요?
                중소기업에 2달 파업해버리면 남아날 회사 있소??
                회사에 개별로또 당첨금 지급하라는거요?
                노동자나 회사원이 평생 4.5억 목돈 한번에 만질수나 있는거요?
                KKR사모펀트에서 리스크 감수해서 3000억투자해서 4배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