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11.29 일 07:30
상단여백
HOME 노동이슈 노동조합
화학노련 위원장에 황인석 후보투표 참가 대의원 55.7% 찬성으로 당선
화학노련 22대 위원장선거에서 황인석(58·사진) 후보가 당선했다.

연맹은 26일 오후 대전 서구 KT인재개발원에서 열린 정기전국대의원대회에서 치른 위원장선거 결과 기호 2번 황인석 후보가 당선했다고 밝혔다. 대의원 473명 중 441명이 투표에 참여했다. 246명(55.78%)이 황 당선자를 지지했다. 기호 1번 이육일(49) 후보는 185표(41.95%)를 받았다. 10표는 무효표다.

황인석 위원장은 현재 조선내화노조 위원장이다. 한국노총 포항지역지부 사무국장과 연맹 동해지부장 등을 지냈다. 2011년 19대 연맹 위원장선거에도 출마했지만 낙선했다. 임기는 이날부터 3년까지다.

최나영  joie@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나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3
전체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