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6.6 토 08:00
상단여백
HOME 칼럼 사진이야기 포토뉴스
‘어린 여공들을 위하여’
▲ 정기훈 기자
“때때로 그는 점심을 굶고 있는 시다들에게 버스값을 털어서 1원짜리 풀빵을 사 주고 청계천 6가부터 도봉산까지 두세 시간을 걸어가기도 했다.” 배우 조진웅이 13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전태일다리에서 전태일평전 일부를 낭독했다. 코로나19 사회연대기금 모금과 5명 미만 사업장 근로기준법 적용, 전태일 50주기 캠페인 첫 주자로 나선 그는 “이 시대를 힘겹게 살아 내고 있는, 살아 내고 있을 수많은 전태일들에게 용기와 희망을 전할 수 있어서 참 영광이라고 생각한다”고 소감을 보탰다. 캠페인은 매주 수요일 오전 11시 전태일다리에서 이어진다.

정기훈  photo@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기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