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11.29 일 07:30
상단여백
HOME 노동이슈 노동조합
한국노총 코로나19 피해 노동자 돕기 성금 1억원 전달대구지역본부에 6천만원, 경북지역본부에 4천만원 보내
▲ 한국노총
한국노총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피해가 심각한 대구와 경북지역에 성금 1억원을 전달했다고 16일 밝혔다.

한국노총은 이날 산하조직에서 모금한 7천490만원과 중앙에서 2천510만원을 부담해 1억원을 마련해 대구지역본부에 6천만원, 경북지역본부에 4천만원을 전달했다. 한국노총은 지난 5일 긴급 회원조합대표자회의를 열어 코로나19 실태조사와 대구·경북지역 피해노동자 돕기 성금 모금운동을 결의한 바 있다.

김동명 위원장은 “코로나19 여파로 힘든 대구와 경북지역 조합원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며 “하루빨리 코로나19 사태를 극복할 수 있도록 한국노총 전 조직이 함께하겠다”고 말했다.

김미영  ming2@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미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