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2.28 금 08:00
상단여백
HOME 노동이슈 비정규노동
분당서울대병원 파견·용역직, 직접고용 요구 경고파업공공연대노조 “사측이 제시한 조건부 직접고용안 수용 못해”
분당서울대병원 파견·용역 노동자들이 서울대병원 노사 직접고용 합의를 분원인 분당서울대병원에도 적용하라고 요구하며 경고파업을 했다.

공공연대노조 서울경기지부는 30일 오후 경기도 성남 분당서울대병원 본관 로비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지난달 3일 서울대병원이 간접고용 노동자 직접고용에 합의했지만, 분당서울대병원은 조건부 직접고용안을 제시해 사실상 자회사 전환을 강요하고 있다”며 파업을 선포했다. 간호보조와 환자이송·청소미화 업무를 하는 지부 분당서울대병원분회(분회장 윤병일) 조합원들은 이날 오후 2시부터 3시까지 한 시간 동안 파업했다. 다음달 1일에는 하루 전면 파업을 할 예정이다.

서울대병원 노사는 지난달 3일 본원과 서울시보라매병원에서 일하는 간접고용 노동자 800여명을 직접고용하기로 합의했다. 이후 분당서울대병원 노동자들은 서울대병원과 비슷한 조건으로 직접고용 합의가 이뤄질 것으로 예상했지만 기대는 어긋났다. 분회에 따르면 지난달에 이어 이달에 진행된 노·사·전문가 협의회에서 사측은 고령자 친화직종의 경우 정년 만 65세를, 일반직종의 경우 채용절차를 거치는 조건으로 직접고용하는 안을 제안했다. 해당 조건을 수용하기 어려우면 자회사로 전환하자고 제시했다. 윤병일 분회장은 “병원측은 협의 도중 고령자 친화직종과 관련해 만 65세가 넘는 경우 1년 근무 뒤 퇴직하는 방안을 제시하긴 했지만 노조는 정년에 대해 더 열어 둘 것을 요구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지부는 “정부 공공부문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 가이드라인은 청년층 선호 일자리에 한해 평가채용을 하라고 돼 있는데 전환 대상 직종들은 청년선호 일자리와 거리가 멀다”며 “용역이든 자회사든 직접고용이든 똑같은 업무를 하는데 자회사를 선택하면 정년을 늘려 주고 평가절차를 거치지 않겠다고 하는 것은 직접고용을 회피하기 위한 의도로밖에 해석할 수 없다”고 지적했다.

한편 김학균 서울경기지부장은 직접고용을 요구하며 지난 24일 무기한 단식농성에 돌입했다. 분회 조합원들은 지난달 22일부터 병원 로비에서 농성을 하고 있다.

최나영  joie@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나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3
전체보기
  • 스추피 2019-11-02 15:32:11

    본원가서는 건물은 커녕 로비도 못들어가고 멀치감치(시계탑에서) 기념 사진만 찍었네..

    이게 정상이지, 분당병원도 로비 들어와서 환자들 피해받게하지말고 밖에서 떠들라고 해라   삭제

    • 칼타이밍 2019-11-01 10:47:59

      저건 공산당보다 더하네.
      이지경으로 만든 정권도 반성해야하지만, 미친 개새끼마냥 우겨대는 저사람들이 더 한심하고 나라 말아먹는 사람들이야   삭제

      • 내로남불 2019-11-01 07:21:21

        공채해서 젊은이들, 경력단절녀들한테 기회줘라 떼쟁이들 기회주지말고   삭제

        • 민노총아웃 2019-10-31 23:21:25

          민노총 이거 정규직 시키면 저 떼쟁이들한테 얼마받음?

          왜 남의 회사와서 정규직 시켜달라고 떼를 쓰시는지

          최소한의 양심과 노력은 어디로 가고 무식한 고성방가만 있는지

          언론은 왜 저사람들이 불쌍하다고 하는지 본래의 직원들은 불쌍하지도

          않나?개고생하면서 입사하고 애사심 하나로 일하는데 다른회사사람들

          때문에 왜 피해를 입우야 하는지....   삭제

          • 간호사 2019-10-31 23:15:01

            정규직전환 가이드라인에 따르면 생명안전업무는 직접고용하라고 하는데.. 지금 파업으로 인해 병원을 찾는 환자들에게 가는 피해는 개의치 않으면서 직접고용을 외치는 이들을.. 과연 동료로 받아들여야하는지 의문입니다. 간호사가 되는 4년간의 과정 중 나이팅게일 선서를 합니다. `인간의 생명에게 해로운 일은 어떠한 상황에서나 하지 않겠습니다`
            여기는 병원입니다..적당히 하세요..   삭제

            • 내아이 2019-10-31 22:37:47

              우격다짐 어거지 인생
              오늘하루 데모 두탕 뛰고(외부 민노총 데모 지원 옴! 분당,경기도청 데모 두탕뜀)
              집에가서 아이들에게
              "엄마아빠는 이렇게 열심히 산다, 너희들 공부 열심히 해야한다" 라고 말할 수 있어?

              당신들 자식이 공공기관 시험 보려고 하는데 기존에 일하던 사람 오래 일해서 그냥 정규직 시켜주기로 했어 이러면 어쩔거야?
              "어~ 그게 당연하지~" 그럴꺼야?
              아님 지금 경험 살려서 대신 데모 뛰어주나?   삭제

              • 욱기네 2019-10-31 22:30:19

                데모만하고 뉴스는 안보는가보네...
                댓글 이렇게 적어도 반응들이 없네...   삭제

                • 떼쟁이 2019-10-31 22:28:52

                  2003년 개원이후 단 한번도 파업이 없었는데
                  사람들이 떼쓰고 우기고 몰려다니면서 소리를 지른다.
                  분당서울대병원 정규직 공채? 경쟁률 심한 경우 100대1을 넘기도 한다.
                  그런데 서류전형, 시험, 면접 다 못하겠다?
                  그러면서 정규직으로 들어오겠다?

                  잇츠 민노총 스타일   삭제

                  • 매일노동? 2019-10-31 22:14:25

                    매일노동뉴스?
                    처음보는군요

                    당신들이 말하는 노동은 시위,파업입니까?
                    기사같지도 않은 글로 파업 부추기지 말고,
                    건전한 노동의 현장 뉴스를 담아보세요.

                    분당서울대병원은 엄밀히 말해 남의 사업장,
                    아픈 사람들 있는 병원에서 진료,검사 방해하고 불법 시위, 고성방가, 인도점유 온갖 불법은ㄴ다 저지르면서 정의사회 어쩌구를 논합니까?   삭제

                    • 단식8일 2019-10-31 21:03:56

                      서류심사도 못믿겠다
                      신원조회도 못받겠다
                      시험 응시 못하겠다
                      이제떳 일했는데 무슨 면접이냐?

                      기본적인 싱식이 있는 사람들입니까?
                      본인들이 전환되면 이땅의 젊은이는 기회도 얻지 못한채 좌절하게 됩니다.
                      기회의 평등
                      공정한 과정
                      정의로운 결과, 무엇하나 해당하지 않습니다.

                      이게 정의롭고 공정한 사회입니까?
                      최소한의 개념이 는 사람들입니까?   삭제

                      13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