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6.25 화 08:00
상단여백
HOME 노동이슈 노동조합
한국노총 광주본부 "광주형 일자리 투자자 설득하겠다""광주, 대한민국 대표 노사상생 도시 될 것" 기대
▲ <한국노총 광주본부>
한국노총 광주지역본부(의장 윤종해)가 "광주형 일자리 투자를 위해 두 팔 걷고 나서겠다"고 선언했다.

광주본부는 11일 오후 광주 서구 광주시의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현대자동차와의 자동차공장 투자협약 체결은 광주형 일자리 시작에 불과하다"며 "공장 설립에 필요한 투자금을 확보하는 데 지역 노동계와 함께 십시일반 동참하겠다"고 밝혔다.

광주본부는 "광주시와 현대자동차가 광주형 일자리를 위한 완성차 공장 투자를 약속했지만 확보된 자금이 너무 적다"며 "지역기업·시민과 함께 비전을 공유하고 투자자를 만나 설득하면서 투자금을 확보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광주본부는 광주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노사상생 도시가 될 것으로 기대했다. 윤종해 의장은 "이용섭 광주시장이 '노사상생 도시 광주를 만들겠다고 선언하고 실제로 광주형 일자리 설계자이자 정책추진의 중심이었던 박병규 전 부시장을 사회연대일자리특보로 영입하고 노동협력관을 노동계 출신으로 임명했다"며 "광주형 일자리가 단순한 투자유치가 아닌 노사상생을 통한 사회통합형 일자리임을 분명이 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광주시는 현대차가 투자하는 완성차 공장 합작법인에 광주시민이 주주로 참여하는 방안을 추진 중이다. 합작법인 자본금 7천억원 가운데 2천800억원을 광주시(21%)·현대차(19%)·지역 기업·공공기관·시민 등 자기자본으로 충당하고, 나머지는 재무적 투자자인 산업은행과 기타 금융권에서 조달할 계획이다.

김미영  ming2@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미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몰라 2019-02-12 23:33:15

    광주일자리는 국민을 속이고 광주 기득권을 유지하겠다는 정책이므로 반드시 실패해야한다. 평양 공화국과 다르지 않다.   삭제

    • 류달용 2019-02-12 12:29:01

      생산직공무원 탄생에 시민주공모주를 왜! 사주나.
      시민주라는 이름으로 실패한게 박용구기자의 지적외 광주은행살리기를 기억할것이다.
      그때도 팽당했다.
      민선7기 보여주기위한 쑈에 혈안인데 뭐가되는가?

      기업이 일자리 만드는거지 행정에는 만드는게 맞는가?
      전국판 광주형 일자리인데 이게 사회주의 행태지뭐냐?
      지역언론 처음으로 우려표시 기사인데 환영한다.
      여론확산으로 광주형 일자리가 실패하기를바란다. (시민의소리 박용구기자 기사 리플)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