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12.16 일 08:00
상단여백
HOME 정치ㆍ경제 국회
노동부 국감에서 발전사 정규직 전환 파행 도마유향열 남동발전 사장 “아웃소싱업무 중단되면 정규직 업무도 중단”
국회 환경노동위원회의 고용노동부 국정감사에서 발전 5사 정규직 전환 문제가 도마에 올랐다. 노동부가 기관별 재량에 맡겨 현장을 혼란에 빠뜨렸다는 질타도 나왔다. 정규직 전환 완료 비율이 1.4%에 그친 한국남동발전 유향열 사장이 국정감사 증인으로 출석했다.

11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노동부 국정감사에서 송옥주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발전 5사 정규직 전환이 파행을 거듭하고 있고 특히 남동발전은 비정규직 1천191명의 중 17명만 전환이 완료됐다”며 “매일 발전소를 정비하고 계획·예방 정비를 하는 경상정비 노동자 정규직 전환을 논의하는 노·사·전문가 협의체마저 구성하지 않은 이유가 무엇이냐”고 물었다.

유향열 사장은 “발전정비업무는 현재 노동부에서 3단계 전환 대상인 민간위탁으로 분류된다”며 “노동부가 실태조사를 하고 있고 가이드라인이 발표되면 바로 협의체를 구성할 계획”이라고 주장했다.

외주화된 발전소 경상정비업무가 생명·안전업무에 해당하는지 여부를 놓고 공방도 이어졌다. 송 의원은 “남동발전 회의자료를 보면 '생명·안전업무에 대한 사회적 합의가 없기 때문에 노동부 연구용역 결과를 보고 판단한다'고 돼 있다”며 “노동위원회뿐만 아니라 서울고등법원에서 경상정비업무가 생명·안전업무에 해당한다는 판결을 내렸는데 사회적 합의가 없다는 주장을 이해하기 어렵다”고 지적했다. 유 사장은 “필수공익사업으로 분류돼 있지만 대체 가능한 직무는 예외로 할 수 있다”며 “한 업체에서 문제가 생기면 다른 업체로 대체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이정미 정의당 의원도 유향열 사장에게 정규직 소관 업무와 외주화한 업무의 연관성을 질의했다. 유 사장은 “아웃소싱업무가 중단되면 발전사 정규직이 하는 업무도 돌아가지 않는다”고 인정했다.

이정미 의원은 이재갑 노동부 장관에게 “왜 기관별로 알아서 정하도록 해서 현장을 전쟁터로 만드느냐”며 “현장에만 맡겨 놓지 말고 지도하라”고 요구했다.

윤자은  bory@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자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8
전체보기
  • 민쓰 2018-10-14 11:10:37

    저 쓰레기 사장이네...대체가능한 인력??인간을 일회용으로 보네ㅡ저런섹히가 문통 캠프니 ㅡ 어찌 문통이 잘되긋냐   삭제

    • 진정남자 2018-10-13 00:47:10

      자기들 은퇴 후 업체 소장자리 또는 업체 간부로 가는 길 이라서 기를 쓰고 악을쓰고 막는구마 사장.실장.부장 들 정년 퇴임후 가는곳이 발전 5사 아닌가 거기서 관리자 완장차고 쭉 해먹을라고 악을써대네 관행이었지 아직도 수순이지 수순 말은 바로해라   삭제

      • 권혁상 2018-10-13 00:43:27

        남동사장 핑게거리도 바닦났드만..
        발전비정규직 직고용 받아라.   삭제

        • 안티들 어제 국감 남동사장 봤 2018-10-12 20:53:15

          존 니 발리드마 쭈구리   삭제

          • 어이상실 2018-10-12 11:39:48

            KPS도 입찰에서 떨어지면 사업철수 하지?
            너네들은 3년 입찰운운 하면서 너네들이 스스로
            선택한 회사를 부정하고 발전사에서 너네들을 강제로
            외주화시켜 희생당한 것 처럼 나대는데
            네놈들같은 기회주의자들이 기류편승하는 꼬락서니가
            스스로 부끄럽지 않나? 들어와서 보니 발전사는 부럽고 가고싶고 노력은 하기싫고 대충 의식 흘러가는 대로 살다가
            비정규직 어쩌고 하니 얼씨구나 싶지. 너네들은 비정규직이 아니다. 그리고 직고용 운운해대는 건 너네 회사 내부
            문제다. 입사시켜 급여주고 했더니 회사를 부정하고 스스로의 위치를 사기치고 앉은것들   삭제

            • 이태성 2018-10-12 10:24:09

              발전소에서 일하는 모든 노동자들은 전력 생산과 직결되며 국민의 생명과 안전업무입니다.

              위험의 외주화 중단!
              발전소 비정규직 직접고용이 해답입니다.   삭제

              • 발전5사와 노동부가 생명 안전 2018-10-12 09:56:47

                법원에 필수유지업무 취소 소송 하고
                파업해서 본때를 보여주자   삭제

                • 직접고용 2018-10-12 09:02:05

                  자회사 설립은 돈 안드나? 공기업, 공공기관의 일방적인 자회사 설립 문제입니다

                  많은 동의와 전파 부탁드립니다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393035?navigation=petitions
                  http://pann.nate.com/talk/343627957
                  http://bbs3.agora.media.daum.net/gaia/do/petition/read?bbsId=P001&objCate1=2&articleId=217208&pageIndex=1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