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9.24 월 08:00
상단여백
HOME 정치ㆍ경제 정부
사회적경제 박람회 13~15일 대구 개최부처별 행사 통합, 345개 기업 참여
고용노동부·기획재정부·교육부를 비롯한 13개 정부부처가 대구시와 공동으로 13~15일 대구 엑스코(EXCO)에서 '2018 사회적경제 박람회'를 개최한다고 11일 밝혔다. 부처별로 개최했던 사회적경제 관련 행사를 통합하고, 관련 정부부처와 대구시까지 참여를 확대했다.

정부는 "사회적경제 내일을 열다"를 슬로건으로 내건 이번 박람회에서 기업관과 특별관(정부부처 정책홍보관·대구광역시관), 테마관을 운영한다. 사회적기업·협동조합·마을기업 등 345개 기업·단체가 참여하는 기업관에는 교육·문화·예술과 먹거리(농식품), 환경·에너지, 복지·서비스, 제조업 특화상품이 전시된다.

특별관에서는 13개 부처와 대구시 사회적경제정책·지원사업을 소개한다. 사회적경제 제도와 해외진출·금융·유통 분야를 상담한다.

정부는 박람회장에서 문화예술 공연이나 청년 소셜벤처 토크콘서트, 세대별 사회적경제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이 밖에 엑스코 전시관·회의장에서 국제학술행사와 정책설명회, 경진대회, 사회적경제기업을 위한 지원행사, 시민참여 프로그램 같은 다양한 부대행사를 연다. 정부는 14일 오후 기념행사에서 사회적경제 활성화에 기여한 유공자를 포상한다.

배혜정  bhj@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혜정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