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11.18 토 08:00
상단여백
HOME 노동이슈 사건ㆍ사고
삼성디스플레이 탕정공장 '폭발음 신고' 소동"폭발소리 들었다" 신고 접수, 노동부 현장점검 … 이틀 전엔 인산 누출사고
충남 아산 탕정면 삼성디스플레이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공장 신축공사 현장에서 8일 오후 폭발소리가 신고돼 공사현장에서 일하던 500여명의 노동자들이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지난 6일에도 인산 유출로 노동자들이 긴급 대피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고용노동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8분께 OLED 공사현장에서 폭음소리를 들었다는 신고가 안전보건공단 중대산업사고예방센터에 접수됐다. 공사현장에 있던 노동자 500여명이 대피했다. 고용노동부 천안지청이 현장에 나가 이상유무를 확인했지만 폭발음 원인을 찾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대피로 현장에서 작업 중이던 노동자들의 동요가 컸던 것으로 전해졌다. 삼성디스플레이 탕정공장에서 이틀 전 인산이 누출되는 사고가 일어났기 때문이다.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병원에 후송된 노동자가 있었다. 한 노동자는 "이틀 전 인산누출이 있어 몇천명의 노동자들이 밖으로 대피했었는데, 오늘 또 이런 일이 생겨 불안하다"고 말했다.

노동계 관계자는 "탕정공장은 옛 LCD공장과 OLED공장이 있는데, LCD공장은 시설이 오래돼 사고가 잦다"며 "가스누출 경고가 뜨면 라인에서 일하던 사람들을 밖으로 내보내는 일이 수시로 발생한다"고 귀띔했다.

이날 폭발음 소동은 노동자가 중대산업사고예방센터에 신고해 천안지청까지 접수됐다. 하지만 6일 일어난 인산누출 사건은 삼성이 신고하지 않아 노동부가 인지하지 못했던 것으로 확인됐다. 당시 천안지청은 한 언론사가 확인전화를 걸면서 사고를 인지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노동부 관계자는 "중대재해가 발생한 사업장이 아니면 신고의무가 있는 건 아니다"면서도 "안전조치 미비사항이 있었는지 확인해 개선하도록 지도하겠다"고 말했다.

배혜정  bhj@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혜정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8
전체보기
  • 사람 2017-11-10 22:44:31

    500명이 아니라 5000명은 다 된것같은데
    삼일내내 뭐하는 짓인가요
    제대로 된 일도 못하고 시간만 낭비했습니다
    제대로된 조치와 관리를 해주셔야 할 것 같네요
    물론 보상도요.   삭제

    • 현장직 2017-11-10 12:48:58

      오늘도 가스 누출이고
      어제도 누출하고
      월요일도 누출하고.............
      이번주만 벌써 세번 누출임
      이러고 오후에 입실 가능하다고 항상그럼..........
      제대로 배출 되었는지 안되었는지 확인도 할 수 없는 협력사들임 ㅜ   삭제

      • 힘없눈 노동자 2017-11-10 12:14:15

        오늘 또 가스 누출인데 또 불안하네   삭제

        • 응 너넨 돼지만도 못해 2017-11-09 21:15:43

          인산 누출인거 이제암....

          아무런 원인 대책 해결 따윈 없다.

          입장조차 없지

          아.. 조심해요 이것도 모니터링함   삭제

          • 개돼지노동자 2017-11-09 21:12:04

            우린, 개돼지 노동자인가보다.
            사건이유 1도못듣고, 그저 끼리끼리 추측만 하면서
            불안속에서 일하고 왔다.
            매일 노종자들에게 억지스런 지적건이나 잡을려고 노력만하지 우리의 안전은 정말 눈에도 없나보다.
            '메로나가 경영의 제1원칙이다'   삭제

            • 협력사 2017-11-09 19:29:20

              대기업이다보니 조용히 지나가나봅니다.
              아프다는 사람도 있고 한데 말이죠.
              아이들과 가족을 생각해 고민하다 오늘도 출근햇습니다.
              건강이상이 생기질않길 바라며..
              내일도 별탈없길..   삭제

              • 불쌍한 노동자 2017-11-09 15:21:40

                터지고 안내방송도 안나오고 대피하라는 말도 우리 직원 사람한테 들었습니다. 대처도 하나도 안되고 나갈라고 하니까 불났다는데 출입은 다 통제해서 사람들 사육하듯이 가둬놓고 아무 말도 안하더군요   삭제

                • 힘없는 노동자 2017-11-09 09:09:13

                  삼성에서는 아무것도 아니라며 협력사측에 확실한 상황설명도 없이 들어와서 일하라네요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