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12.13 수 11:04
상단여백
HOME 종합 노동언론
“노동언론 당사자로서 의무와 권리 행사할 것”우승배 코스콤노조 위원장 “내년에도 주식 투자하겠다”
   
▲ 사진 왼쪽부터 코스콤노조 주형식 사무국장·손국호 수석부위원장·우승배 위원장, 박승흡 매일노동뉴스 회장, 신우택 부위원장. 정기훈 기자
“노조운동은 매일노동뉴스에 빚지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노동존중이라는 공통된 목표를 위해 협력하는 파트너 관계가 돼야 합니다.”

공공연맹 코스콤노조(위원장 우승배)가 매일노동뉴스 증자사업에 참여했다. 우 위원장은 지난달 18일 오후 서울 여의도 노조사무실에서 “최근 해고자 문제로 노사관계가 좋지 않다”며 “해고자 원직복직을 쟁점화하려면 매일노동뉴스의 도움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그는 특히 “매일노동뉴스 주식투자는 내년에도 계속할 것”이라며 “노동언론을 책임지는 당사자로서 권한과 의무를 제대로 행사하겠다”고 약속했다.

편집부  labortoday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