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7.20 목 13:10
상단여백
HOME 종합
비정규 노동 연대체, 매일노동뉴스 증자 참여한국비정규직노동단체네트워크 주식 400주 약정

매일노동뉴스 주주로 참여하는 개인과 단체를 본 지면에 소개합니다. 노동언론은 노동의 생태계를 이루는 한 축입니다. 노동언론의 동반자가 되려는 그 소중한 정성과 연대, 책임과 참여는 100년 가는 매일노동뉴스를 위해 제대로 쓰겠습니다.

   
정기훈 기자

한국비정규직노동단체네트워크(의장 이남신·이하 한비네)가 매일노동뉴스 주주로 참여했다. 지난 28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교동 매일노동뉴스 사무실에서 주식 400주를 약정한 이남신(사진 왼쪽) 한비네 의장은 “우리나라 유일한 노동일간지이자 노동자들의 권익신장에 지대한 역할을 해 온 매일노동뉴스에 아낌없는 박수를 보낸다”며 “한비네와 함께 비정규직 문제해결을 선도하고 뒷받침하는 막중한 짐을 서로 나누어 졌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비네는 지난해 11월 말 출범한 신생조직으로, 전국에서 활동 중인 30여개의 지역 비정규직 노동단체들의 연대체다. 한비네 산하에 4개 분과(조직·정책·제도개선·사무)가 있다. 단체를 대표하는 의장은 한국비정규노동센터 이남신 소장이 맡고 있다.

편집부  labortoday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